<레드마리아>2012/News2012. 3. 27. 16:32

[일간연예스포츠-충무로소식] 기사원문보기 >>

 

 

<레드마리아>4월 26일 개봉 확정

& 캐릭터 영상 1탄 -제나린이 보내는 편지- 공개!

 

 

이주 여성, 위안부 할머니, 성 노동자, 비정규직 노동자, 홈리스 등 다양한 직업과 역사를 지닌 여성들의 삶을 기록하고 있는 다큐멘터리 <레드마리아> (연출 경순│배급 ㈜시네마달)가 4월 26일로 개봉일을 확정함과 동시에, 영화 속 주인공들의 이야기를 담은 ‘캐릭터 영상’의 첫 번째 편인 ‘제나린이 보내는 편지’를 공개했다.

그녀들의 ‘뜨거운’ 일상을 엿보다! <레드마리아> 캐릭터영상 공개! 1탄 : 10년만에 친정을 방문한 ‘제나린’

총 5편으로 제작된 캐릭터영상은 영화 속 인물들의 일상을 담은 ‘영상편지’의 컨셉으로 제작되어, ‘도대체 어떤 사연을 지닌 이들일까?’라는 궁금증을 자아낸다. ‘캐릭터 이미지’에서 보여주었던 그녀들의 삶을 보다 구체적으로 보여주고 있어, 영화에 대한 기대감 또한 한껏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그 중 첫 번째 영상인 ‘제나린이 보내는 편지’를 통해, 이주여성의 삶을 살펴볼 수 있다. 영상은 정북 정읍에서 농사를 짓고 있는 제나린의 일상에서부터 시작하여, 필리핀 민다나오섬에 위치한 고향집을 방문하는 장면으로 이어진다. 서로를 눈물로 마주할 수 밖에 없는 그들의 만남을 통해, 우리 곁에 항상 있었지만 미처 알지 못 했던 ‘이주여성의 삶’을 유추해볼 수 있는 것. 캐릭터 영상은 <레드마리아> 공식 홈페이지 (http://redmaria.tistory.com)을 통해 계속해서 업데이트 될 예정이며, 각기 다른 공간에서 서로 다른 이름으로 살아가는 그녀들의 일상에 관한 기대가 끊이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레드마리아>는 4월 26일 개봉한다.

(후략)

 

 

 

>> 기사전체보기

 


***

 

레드마리아 Red Maria

2011┃HD┃98min┃Documentary┃color┃16:9┃Dolby 5.12012.04.26 개봉!

 


SYNOPSIS

한국, 일본, 필리핀에서 만난 레드마리아,

 

당찬 그녀들의 거침 없는 생활사!

 

(감독)는 많은 여자들을 만났다.

각기 다른 공간에서, 서로 다른 이름으로 살아가고 있는 그녀들.

 

결혼 10년 만에 친정을 방문한 이주 여성 제나린,

50년이 지나서야 진실을 밝힐 용기를 얻었다는 위안부 할머니 리타,

열여섯 어린 나이에 아빠 없는 딸을 낳은 성 노동자 클롯,

일하고 싶어도 일할 수 없는 비정규직 노동자 종희,

일하지 않을 권리를 즐겁게 행사하는 도쿄 홈리스 이치무라,

24시간 일하는 가사 노동자는 물론, 철거 위기에 놓인 빈민 지역 여성들까지.

 

그들의 일상을 따라가다, 한 가지 질문에 도달했다.

어떻게 서로 다른 노동이 그토록 비슷한 방식으로 에 연결되고 있을까?

이 질문에 대한 답을 찾기 위해, 작정하고 그녀들의 를 카메라에 담기 시작했다.

주름지고 짓무른, 삶의 역사를 고스란히 간직한 그 로부터 이 이야기는 시작된다!

 

 

 

Contact

Twitter. <레드마리아> 경순 감독  @redkyungsoon
               시네마 달 @cinemadal

Blog. http://redmaria.tistory.com/

 

Posted by 나, 경순이야 빨간경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