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간경순의 노트2014. 5. 12. 02:23

참 오랜만이네.

좋다.

주룩주룩주룩....

그리고 사이사이 들리는 빗방울 소리까지.


'빨간경순의 노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성영화인들을 위한 펀딩 <2014 Chicken & Egg Pictures Open Call>  (0) 2014.05.31
중국다큐멘터리와 하층민 그리고 여성  (0) 2014.05.25
빗소리  (0) 2014.05.12
깊은 바다  (0) 2014.04.22
복잡함  (2) 2014.04.17
사무실 오는 길  (0) 2014.03.31
Posted by 나, 경순이야 빨간경순

댓글을 달아 주세요